선녀바위

페이지 정보

작성자 오아시스펜션 작성일17-12-11 17:55 조회309회 댓글0건

본문

을왕리 해수욕장으로 가는 길목에 갖가지 기암괴석들이 있는데 바다 위로 빼곡하게 솟아오른 곳에 선녀바위가 있습니다.
뾰족한 바위가 바다의 풍광과 잘 어우러지고 바위로 잔잔하게 부서지는 파도가 일품이라 이곳의 풍경을 캔버스 위의 수채화로 담기 위하여 사생지로도 많이 이용되고 또 어둠이 깔리는 해질녘 검은 바위 너머로 붉게 물드는 낙조를 감상하기 위해 찾아오는 관광객 또한 많은 곳입니다.
선녀바위 뒷편에 있는 작은 선착장에는 아담하고 낡은 고깃배와 어부들이 조용한 시골 어촌의 소박하고 멋스러운 풍경을 연출하고, 선녀바위 윗쪽으로 난 골목을 따라 언덕 위로 올라가면 언덕 끝에 에쁜 카페가 있어, 조용히 차를 마시며 카페 창가에 앉거나 야외테라스에서 바라보는 바다의 절경이 일품입니다. 또 카페의 뒤에는 바다가 바라보이는 정원이 있어 소나무 사이로 감상하는 일몰 또한 아름답습니다.​

 

COPYRIGHT © 오아시스펜션
홈페이지제작 :